Words Within – Ben Ball (C&L 2005)

BB드럼 연주자 벤 볼은 캐나다 출신이지만 한국에서 꾸준한 활동을 해왔다. 이런 그가 4년의 시간을 들여 만든 첫 앨범을 선보였다. 그와 오랜 시간 함께 한 기타 연주자 정재열을 비롯하여 켄지 오매, 이원술이 함께 한 퀄텟 편성이다. 피아노가 없는 편성이다 보니 벤 볼의 드럼이 자연스럽게 사운드의 중심에서 강조되어 드러난다. 그런데 이 앨범은 최근 몇 년간 국내에서 제작된 앨범들 가운데 몇 안 되는 순도 높은 즉흥 연주와 인터플레이를 들려주는 앨범으로 기록될 것 같다. 기존의 어법을 근간으로 다양한 실험과 시도가 가미된 작곡도 작곡이지만 이 곡을 가지고 긴장과 속도감을 시종일관 유지하면서 네 연주자가 펼치는 감각의 교환은 정말 짜릿한 쾌감을 선사한다. 특히 드럼과 기타의 조화는 사운드의 질감을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한편 이 앨범의 진정한 미덕은 이런 연주자들의 빼어난 연주들이 잘 정돈된 모습으로 예상치 않았던 현대적인 정서의 이차적 상상을 이끈다는 것이다. 연주자의 존재를 뒤로 물리지 않으면서도 보다 폭 넓은 상상을 가능하게 하는 경우는 드물다. 이런 이유로 나는 이 앨범을 한국 재즈를 보다 즐겁게 만든 앨범으로 평가하고 싶다.

댓글

KOREAN JAZZ

This Place, Meaning, You (다시 그 곳에…) – 이지연 (Audio Guy Plus Hitch 2014)

음악 참 잘 한다. 피아노 연주자 이지연의 이번 앨범을 들으며 제일 먼저 떠오른 생각이다. 그녀는 이 앨범에서 우아한 감성을 바탕으로 차근차근 ‘그 곳(This Place!)’에...

Free To Fly – 송영주 (Stomp 2007)

나는 현재 한국 재즈 연주자들에게 가장 요구되는 사항으로 꾸준함을 언급하곤 한다. 이 꾸준함은 연주 활동 외에 앨범 활동의 꾸준함도 의미한다. 사실 한국에서 재즈 앨범을...

CHOI'S CHOICE

Live – Brad Mehldau Trio (Nonesuch 2008)

브래드 멜다우 트리오의 이번 신보는 네 번째 빌리지 뱅가드 라이브 앨범이 된다. 하지만 네 번째 라이브 앨범이라는 사실보다 드럼 연주자가 호르헤 로시에서 제프 발라드로...

최신글

Near and Now – Gwilym Simcock (ACT 2019)

사람은 누구나 환경의 영향을 받는다. 연주자들도 마찬가지다. 아무리 독창적인 연주자라 할 지라도 선배와 동료의 영향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다. 다만...

Tenderly – Moon (Verve 2019)

언제부터인지 나는 아무런 일도 일어나지 않는 하루가 이어지기를 바라고 있다. 살면서 좋은 일보다 그렇지 않은 일이 더...

Perpetual Optimism – Herlin Riley (Mack Avenue 2019)

헤를린 라일리는 윈튼 마샬리스가 이끄는 링컨 센터 재즈 오케스트라의 드럼 연주자로 잘 알려져 있다. 하지만 그는 밴드 멤버,...

Plucked’N Dance – Édouard Ferlet, Violaine Cochard (Alpha411 2018)

피아노 연주자 에두아르 페를레와 하프시코드 연주자 비올랜 코샤르는 지난 2015년 앨범 <Bach: Plucked/Unplucked>에서 바흐의 클래식에 대한 색다른 시선을...

The Balance – Abdullah Ibrahim (Gearbox 2019)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로 이어지는 시간의 흐름을 우리는 벗어날 수 없다. 만약 벗어날 수 있다면 그것은 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