낯선청춘

2442 POSTS 318 COMMENTS
재즈를 들으며 산다. 듣기만 하는 것이 아쉬워서 2000년부터 관련 글을 써왔다. 글만 쓰는 것도 뭔가 부족해서 Radio Kiss에서 방송도 한다. 최소한의 악기로 최소한의 음(音)을 사용한 음악을 사랑한다. 그리고 상상력을 자극하는 음악이 좋은 음악이라 믿는다. 여기에 재즈는 가장 이상적인 음악이다. 현재 재즈의 장르적 한계와 새로운 가능성을 탐구하고 그에 맞는 감상의 길을 찾고 있다. , 라는 책을 썼다.

Topic

최신글

2017 한국 재즈 앨범 15선(2017 Best Korean Jazz Albums)

드디어! 2017년 베스트 앨범 소개를 시작한다. 가장 뒤늦은 베스트 앨범 소개가 아닐까 싶다. 이것은 여러 차례 이야기했지만 12월에 발매되는 앨범까지 다 고려하고 싶었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