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ather, Dream Drop – 이지연 컨템포러리 재즈 오케스트라 (P.O.M 2017)

이지연은 두 장의 앨범을 통해서 피아노 연주 이전에 작곡과 편곡에 뛰어난 능력을 보여주었다. 그런데 이것은 기교에서 비롯된 것이 아니었다. 음악적 상상력 때문이었다. 그녀의 음악은 흐르는 시간 속에서 자신과 삶을 관조하고 그 속에서 발견한 시정이야 말로 좋은 음악의 출발점임을 깨닫게 해주었다.

피아노, 베이스, 드럼에 서로 다른 다섯 관악기, 스트링 쿼텟이 가세한 12인조 밴드로 녹음한 이번 앨범도 그렇다. 음악가로서 현실과 이상 사이에서 초심으로 돌아가 큰 그림을 그리려 했다는 그녀는 그에 걸맞게 숲, 달, 깃털, 바람, 바다, 해, 안개 등 자연적이며 상징적인 이미지로 가득한 음악을 만들어냈다. 그리고 그 음악은 자신이 연주하는 피아노 외에 관악기와 현악기에서 나오는 소리를 잘 이해한 후 섬세하게 배치한 편곡을 통해 완성되었다. 겹치지 않는 악기들의 소리가 모이고 다시 몇 개의 부분으로 나뉘며 12인조 이상의 대형 오케스트라 같은 입체적 울림을 만들고 그 속에서 피아노, 색소폰 등의 솔로 연주가 정서적 핵심을 강조하는 곡들은 음악 감상을 책을 읽거나 그림을 읽는 것처럼 만들어 버린다. 반대로 말한다면 시간가는 줄 모르고 읽게 되는 책, 감상자를 떠나지 못하게 만드는 그림 같다.

이쯤에서 많은 감상자들은 마리아 슈나이더를 생각할 것이다. 나 또한 적어도 이번 앨범만큼은 현대 재즈의 뛰어난 작곡가의 음악에 견줄만하다고 생각한다. 분명 올 해 한국 재즈의 인상적인 성과 중 하나로 기억될 앨범이다

댓글

KOREAN JAZZ

우산꽃 – 최은석 (Musicball 2007)

미국 노스 텍사스 대학에서 재즈를 공부한 기타 연주자 최은석의 첫 앨범이다. 그런데 이 신선한 기타 연주자는 무엇보다 탁월한 멜로디 감각을 지닌 것 같다. 실제...

Gentle Rain – Seconde Rain (Kang & Music 2008)

젠틀 레인은 드럼을 연주하는 서덕원을 중심으로 뭉친 피아노-베이스-드럼 트리오다. 이 트리오는 지난 2005년 첫 앨범 <Into The Gentle Rain>으로 서정적 멜로디가 중심이 된 차분하고 편안한...

CHOI'S CHOICE

The Köln Concert – Keith Jarrett (ECM 1975)

이 앨범은 재즈사에서도 독특한 위치를 차지 한다. 일반적으로 재즈를 특징 짓는 것으로 스윙감과 즉흥 연주를 언급한다. 그 중 스윙감은 시간이 지날수록 변질되거나 중요성이 감소하는-클래식에서의...

최신글

When Your Light Turn On – 윤미윤 (Yoon Miyoon 2019)

보컬 윤미윤의 첫 앨범이다. 이 앨범에 담긴 그녀의 모습은 매우 겸손하다. 노래를 소극적으로 한다는 것이 아니다. 기본에 충실하다는...

Africa Speaks – Santana (Concord 2019)

기타 연주자 카를로스 산타나가 이끄는 록 그룹 산타나는 록을 중심으로 라틴 음악, 재즈 등을 가미한 개성 강한...

Oklahoma – Keb’ Mo (Concord 2019)

싱어송라이터이자 뛰어난 기타 연주자인 켑 모는 델타 블루스의 계승자로 알려져 있다. 델타 블루스는 20세기 초반 블루스와 컨트리, 포크...

Dear Billie – Joe Barbieri (Microcosmo Dischi 2018)

2019년은 빌리 할리데이가 세상을 떠난 지 60주년이 되는 해이다. 이에 맞추어 이탈리아 출신의 싱어송라이터 조 바르비에리가 레이디 데이를 향한...

Solo Piano – Lewis Porter (Next To Silence 2018)

루이스 포터는 피아노 연주자이지만 대학에서 재즈사를 강의하고 재즈사 전반은 물론 레스터 영, 존 콜트레인에 관한 뛰어난 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