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Nearness Of You – 김형미 (Yireh Music & Pag Jazz 2011)

khm모든 연주자와 보컬들은 자신에게 어울리는 매력과 그 반대의 한계를 지니고 있다. 완벽한 연주자나 보컬은 만나기 어렵다. 따라서 중요한 것은 자신의 한계를 뒤로하고 매력을 더욱 잘 드러내는 것이다. 첫 앨범을 발표한 보컬 김형미는 무엇이 매력일까? 보스톤과 뉴욕에서 재즈를 공부한 그녀는 담백함이 매력이 아닐까 싶다. 특히 산뜻하고 귀여운 분위기의 곡에서 더욱더 매력적이다. ‘Waters Of March’나 ‘Lullaby Of Birdland’ 같은 곡이 대표적. 가냘픈 미성으로 부드럽게 노래하는 것이 편안한 동네 친구의 속삭임처럼 친근하다. 타이틀 곡 ‘The Nearness Of You’, ‘My Romance’같은 곡에서처럼 여유롭고 긍정적인 분위기로 노래하는 것도 상당한 설득력이 있다. ‘I Didn’t Know What Time It Was’같은 곡에서의 스캣 또한 감각적이다.

내 생각엔 그녀가 앞으로 다양한 레퍼토리를 기반으로 이처럼 담백한 노래를 계속한다면 대중적 호응은 물론 음악적으로도 독자적인 개성을 지닌 보컬로 자리잡게 되리라 본다. 그녀 또한 자신이 어떨 때 더 매력적인지 잘 인식하고 있는 것 같다. 라틴 음악이건 스탠더드 재즈곡이건 아니면 팝-스티비 원더-이건 또 창작곡이건 수수하고 순수한 맛을 잘 살려 노래하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엔 보컬을 효과적으로 감싸는 브라질, 일본, 한국 연주자로 구성된 밴드의 연주의 지원을 무시할 수 없겠다.

댓글

KOREAN JAZZ

She Moves On – 나윤선 (ACT 2017)

유럽을 떠나 미국을 방랑하기 시작한 나윤선 재즈인들의 삶은 방랑자와도 같다. 해외 곳곳을 다니며 공연하는 것을 말하는 것이 아니다. 음악적인 부분을 말하는 것이다. 그들은 늘 새로운...

Portrait – 송준서 (L&P 2009)

송준서는 한국에서 클래식을 전공하고 미국 버클리 음대에서 재즈를 공부한 피아노 연주자로 귀국 후 연주 활동과 강의 등을 하다가 이번에 첫 앨범을 녹음했다고 한다. 그런데...

CHOI'S CHOICE

Still Life (Talking) – Pat Metheny Group (Geffen 1987)

많은 사람들은 팻 메스니의 음악을 ECM 시절과 게펜 시절로 구분하곤 한다. 이것은 어느정도 일리 있는 구분이다. 왜냐하면 사실 ECM에서의 마지막 앨범이었던 <First Circle>(1984) 이후...

최신글

Unexpected Fly – 이한얼 Trio (이한얼 2019)

나는 나를 상상하게 만드는 음악을 좋아한다. 이 곳이 아닌 다른 곳, 지금이 아닌 다른 어느 시간으로 나를...

Gratitude – Steve Cole (Mack Avenue 2019)

보통 스무드 재즈 앨범은 음악적으로 후한 평가를 받기 어렵다. 단지 그 음악이 팝적인 색채를 띠고 있어서가 아니다....

Near and Now – Gwilym Simcock (ACT 2019)

사람은 누구나 환경의 영향을 받는다. 연주자들도 마찬가지다. 아무리 독창적인 연주자라 할 지라도 선배와 동료의 영향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다. 다만...

Tenderly – Moon (Verve 2019)

언제부터인지 나는 아무런 일도 일어나지 않는 하루가 이어지기를 바라고 있다. 살면서 좋은 일보다 그렇지 않은 일이 더...

Perpetual Optimism – Herlin Riley (Mack Avenue 2019)

헤를린 라일리는 윈튼 마샬리스가 이끄는 링컨 센터 재즈 오케스트라의 드럼 연주자로 잘 알려져 있다. 하지만 그는 밴드 멤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