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Gray – 여진 (Audioguy 2006)

YJ여진의 앨범은 개인적인 세계를 지향한다. 그것은 그녀가 노래하고 있는 곡들이 스탠더드가 아닌 앨범을 위해 새로 작곡된 곡이라는 데서 먼저 찾을 수 있지만 그와 함께 새로운 정서로 전통과는 거리가 있는 창법을 구사한다는 점에서 개인적인 특성이 강하게 느껴진다. 실제 비교적 복잡하지 않은 가사를 스모키 보이스로 노래하는 여진의 보컬은 그윽한 향취가 있다. 하지만 이 앨범은 단순히 여진 혼자만의 앨범으로 보기는 어려울 것 같다. 왜냐하면 여진이 직접 쓴 가사를 토대로 전곡을 기타 연주자 송용창이 작곡했을 뿐더러 연주에 있어서도 그의 목소리가 상당히 강하게 느껴지기 때문이다. 차라리 두 사람의 공동 앨범으로 발표했다면 어땠을까? 한편 후반부로 갈수록 전반부에서부터 유지되었던 사운드의 균질성이 다소 흐트러지는 것도 아쉬운 점이다. 그럼에도 소신 있게 자기 목소리를 내려는 새로운 여성 보컬의 출현은 분명 반가운 일이다.

댓글

KOREAN JAZZ

Portrait In Bill Evans – 양준호 Trio (Kang & Music 2008)

  2000년 <The Quartet>이후 약 8년 만에 만나게 되는 피아노 연주자 양준호의 새로운 앨범이다. 그동안 그는 연주 활동을 꾸준히 펼쳤지만 앨범 녹음은 때가 되기를 천천히...

Badman Bossa – Dirty Blend (Mirror Ball Jazz 2016)

더티 블렌드는 피아노 연주자 최은석, 베이스 연주자 장영은, 드럼 연주자 양재혁으로 이루어진 트리오이다. 앨범 표지를 보면 퓨전 재즈 성향의 일렉트릭 트리오라 예단하기 쉬운데 실제는...

CHOI'S CHOICE

Study In Brown – Clifford Brown & Max Roach (EmArcy 1955)

재즈사에는 요절한 천재적인 연주자들이 많다. 트럼펫 연주자 클리포드 브라운도 그 중 한 명이다. 그는 25세의 나이에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는데 이 사고만 아니었다면 재즈사가 마일스...

최신글

Unexpected Fly – 이한얼 Trio (이한얼 2019)

나는 나를 상상하게 만드는 음악을 좋아한다. 이 곳이 아닌 다른 곳, 지금이 아닌 다른 어느 시간으로 나를...

Gratitude – Steve Cole (Mack Avenue 2019)

보통 스무드 재즈 앨범은 음악적으로 후한 평가를 받기 어렵다. 단지 그 음악이 팝적인 색채를 띠고 있어서가 아니다....

Near and Now – Gwilym Simcock (ACT 2019)

사람은 누구나 환경의 영향을 받는다. 연주자들도 마찬가지다. 아무리 독창적인 연주자라 할 지라도 선배와 동료의 영향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다. 다만...

Tenderly – Moon (Verve 2019)

언제부터인지 나는 아무런 일도 일어나지 않는 하루가 이어지기를 바라고 있다. 살면서 좋은 일보다 그렇지 않은 일이 더...

Perpetual Optimism – Herlin Riley (Mack Avenue 2019)

헤를린 라일리는 윈튼 마샬리스가 이끄는 링컨 센터 재즈 오케스트라의 드럼 연주자로 잘 알려져 있다. 하지만 그는 밴드 멤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