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zz

Strange Liberation – 서수진 (Mirrorball 2018)

드럼 연주자 서수진의 두 번째 정규 앨범이다. 앨범 소개에 의하면 개인의 자유가 중시되는 이 시대에 상대방에 대한 배려가 없는 자유는 곧 폭력이 되어 버릴 수 밖에 없는 모순을 담았다고 한다. 이를 위해 그녀가 선택한 것은 피아노가 없는 쿼텟이었다. 코드 악기를 배제해 보다 자유로운 솔로를 펼칠 수...

Book

나는 고양이로소이다 – 나쓰메 소세키 (송태욱 역, 현암사 2013)

<나는 고양이로소이다>는 나쓰메 소세키의 대표작이자 첫 번째 작품이다. 이 소설로 38세의 나쓰메 소세키는 전업 작가의 삶을 시작할 수 있었다. 소설은 학교에서 영어를 가르치며 세상과는 살짝 거리를 둔, 학자인 양 하지만 실은 게으른 주인 구샤미의 집에 사는 고양이가 주인은 물론 주인집에 드나드는 주변인들을 바라보는 것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즉, 고양이가 화자다....

세계사라는 참을 수 없는 농담 – 알렉산더 폰 쇤부르크 (이상희 역, 추수밭 2017)

역사 분야에서 인기 읽는 책이라는 이야기를 듣고 호기심에 선택한 책이다. 얼마 전 읽었던 <중세의 아름다움>의 영향도 컸다. 저자 알렉산더 폰 쇤부르크는 역사 학자는 아니다. 역사에 관심이 많은 저널리스트이다. 그래서 나는 책 제목과 “짧지만 우아하게 46억 년을 말하는 법”이란 부제에서 일종의 역사 다이제스트를 생각했다. 교과서는 아니지만 역사를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산시로 – 나쓰메 소세키 (송태욱 역, 현암사 2014)

다른 독후감을 통해서도 언급했지만 나쓰메 소세키의 소설의 가장 큰 매력은 현대적인 맛에 있다. 이번에 읽은 <산시로>만 해도 1908년에 씌어진 것임에도 2018년에 씌어졌다고 해도 전혀 어색하지 않은 세련됨이 있다. 물론 시대적인 상황은 고려해야 할 것이다. 그러나 그 안에 흐르는 정서적인 부분은 특별히 손댈 필요가 없을 듯하다. 만약 영화로 만든다면 그냥...

ECM

Nightfall – Quercus (ECM 2017)

 여성 보컬 쥰 테이보 색소폰 연주자 이아인 발라미, 피아노 연주자 휴 워렌으로 이루어진 트리오의 두...

Il Pergolese – Maria Pia De Vito, François Couturier, Anja Lechner, Michele Rabbia (ECM 2013)

18세기 작곡가 죠반니 바티스타 페르골레지의 오페라와 성음악(聖音樂)을 보컬, 피아노, 첼로, 타악기, 일렉트로닉스 편성으로 새로이 해석한다....

Vignettes – Marilyn Crispell (ECM 2008)

마릴린 크리스펠의 음악은 프리 재즈에 해당된다. 실제 그녀의 연주는 순간적으로 그녀의 마음 속에서 일어나는 감흥에...

What's New

Choi's Choice

Zoom

이지연, 홍경섭 인터뷰

지난 3월 23일 앨범 <Feather, Dream Drop>으로 2017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재즈 앨범 부분을 수상한 이지연과 그녀의 배우자이자 베이스 연주자인 홍경섭을 만났다. 만남의 기회를 이용해...

Music For A Day

인기